경기도의회 황대호 의원, 학생선수 최저학력제 개정 촉구를 위한 대토론회 개최

전문가 및 시민 대상 의견수렴 후 공론화 통해 제도개선 강력 추진

성남N | 기사입력 2024/06/04 [18:04]

경기도의회 황대호 의원, 학생선수 최저학력제 개정 촉구를 위한 대토론회 개최

전문가 및 시민 대상 의견수렴 후 공론화 통해 제도개선 강력 추진

성남N | 입력 : 2024/06/04 [18:04]

황대호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수원3)이 오는 6월 10일(월) 오후 2시에 경기과학고 컨퍼런스홀에서 ‘학생선수 최저학력제 개정 촉구를 위한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학생선수 최저학력제의 문제점을 공론화하고 여론을 수렴하며 문제해결에 앞장선 황대호 부위원장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학생선수 최저학력제의 개정을 강력히 촉구할 예정이다.

 

황 부위원장은 지난해 12월 16일 긴급정담회를 개최하여 道 교육청 관계자로부터 학생선수 최저학력제 적용에 따라 혼선을 빚고 있는 상황에 관한 보고를 받은 후 학부모와 관계자들로부터 의견을 청취했다. 이후 새해 첫날에는 윤석열 대통령에게 유튜브 ‘큰 호랑이 황대호TV’를 통해 공개서한을 발송하여 학생선수 최저학력제 시행 전면백지화를 촉구한 바 있다.(https://www.youtube.com/shorts/VofHEEK0ZPU)

 

개정된 「학교체육 진흥법」과 「학교체육 진흥법 시행규칙」에 따라 당해 학기 최저학력에 미도달한 학생선수는 학생선수의 자격으로 참가하는 모든 형태의 경기대회 참가가 다음 1개 학기 동안 제한되는 불이익을 받는다.

 

황대호 부위원장은 “최저학력제와 출전제한을 학생 운동선수에게만 적용하는 이 제도는 예체능 특기자 간 형평성 문제를 일으킬 뿐만 아니라 학생선수들의 교과목 선택 자율권도 침해할 수 있다.”라고 지적한 다음 “학생선수 최저학력제는 현실을 도외시한 탁상행정의 표본이다”라고 질타했다. 

 

한편, 황대호 부위원장이 좌장을 맡는 이번 토론회에는 유승민 국제올림픽위원회 선수위원 겸 대한탁구협회 회장이 축사를 하며 김창우 운동선수학부모연대 대표가 주제발표를 하고 전문가와 학부모, 관계 공무원 등이 토론에 나설 예정이다. 희망하는 학생선수, 지도자, 학부모 및 기타 관계자들은 공문을 참고하여 토론회에 참석할 수 있고,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석 가능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공유재산 전수조사로 1700여억원 숨은 재산 발굴 / 백주희 기자
성남시 기업전시관(K-SBC) ‘미국 바이어 초청 상담회’ 성료 / 백주희 기자
성남소방서, 엄마·아빠와 함께하는 119안전 소통캠프 개최 / 백주희 기자
성남시 올해 2차 ‘솔로몬의 선택’ 행사 22쌍 커플 탄생 / 백주희 기자
성남산업진흥원, e스포츠 산업 활성화 및 인재 육성을 위해 게임단 지원 협약 체결 / 백주희 기자
성남시의회 국민의힘협의회 후반기 대표단 구성 완료 / 백주희 기자
경기도교육청국제교육원, 기초과정 연계 4개국어 교육 실시 / 성남N
경기도의회 한원찬 의원, ‘경기도교육청, 적극 행정 문화 확산 방안 마련’ 촉구 / 성남N
경기도-민간단체, 기후위기 대응 위한 기후행동 동참 공동 선언 / 성남N
경기도,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관광지 만들기 컨설팅 참여 모집 / 성남N
광고
광고
광고
광고